[최상단 공지사항]
자잘하게 건드렸습니다. 맞춤엔진과 광고 위주로...

Ctrl+V life/작은원고지 2011.09.11 00:32

작은원고지 - 2011년 08월

* 그 달 남긴 트위터/미투데이/페이스북/넥슨홈의 말 중에서 필요한 것들을 모아두는 글입니다.
* 다른 온갖 잡다한 것들은 http://blog.daum.net/mazefind 에서 볼 수 있습니다.
* 다른 [가메톡블로그들 모음]

모든 발명의 어머니는 귀찮음이라는데 귀찮아서 생각난것도 행동으로 옮기지 않는 사람이 (더) 많다는걸 생각해보면 그리 적절한 문장은 아닌 듯.


피존 회장 패왕색 돋네. 직원현피를 칼빵으로 하다니.


RT @Nairrti 솔직히 메이플 스토리 어드벤처 같은 재미 없는 게임은 처음이다... - _-; 새벽 5시에 84렙 75%쯤에 멍해져서 몹 잡는 기분이야.


日 의원들 비빔밥 먹고 김 쇼핑 // 결국 목적은 김이었군


구글단모음 키보드 연습중. 다른건 둘째치고 ㅗ 의 위치가 너무 불편함. 이걸로 쓰면 당분간 오타가 쩔듯.


Q. 왜 너님 아들내미는 콩익임? A. 울 가족이 강남사는데ㅋ 서민체험 좀 해보려고 갔음ㅋ ... 서민체험하려면 1111 땅깨가서 예초기정도는 돌려봐야져. 특히 보급 딸리는 부대가 좀 원츄.


image

버거킹 쿠폰쓰러 왔음. 현수막 위치가 참으로 미묘해 마치 공성전을 보는 듯한 기분…아 저건 공성전이 맞구나.


image

갑자기 왠 택배가


뒤늦은 이야기지만, 가카께서는 그때 명텐도 이딴거 말고 (졸 진지하게) 핸드폰 OS 개발을 지시했어야 하는거 아니었을까. 물론 결과물은 엉망이었겠지만.


페이팔 창업자 등 억만장자…'그들만의 섬나라' 만든다 // 로아나프라가 생각나는건 나뿐인가


(※ 8월 22일 작성) 나는 어제 오전까지는 '오시장에 반대표를 들고 있어도 전면무상급식에도 반대하는' 사람들이 의외로 상당히 많다면 33%를 넘길 수 있을지도 모른다 ~ 라고 생각했다.

근데 오후에는 33퍼는 절대 못넘기겠구나 라고 생각. 서울시당이 졸라 노력해서 포퓰리즘이니 세금폭탄 직접민주주의에 대한 도전이니 하는 아젠다를 한방에 뻘짓으로 만들어 버리는 '추진력 얻기' 퍼포먼스였다. 앞서 말한 '애매한 위치의 사람들'에게 "날 싫어하면 걍 투표하지마"라고 쐐기를 박아버리는 쇼였다. 오세훈 반대표에겐 거부를 위한 또 하나의 당위성을 부여해버린 꼴.

물론 오세훈이 지지도가 높다면 저런 짓 해도 아무 상관없겠지. 근데 솔까말 지금 오세훈 시장의 지지도가 나 꼴리는 데로 막하는 수준까지 높다곤 보기 힘들다; 시장께서 아리수도 아닌 무리수를 너무 많이 드신듯.


무슨 보수단체 전화번호를 찾으라고 시키는데 이게 좀 마이너해서 구글느님도 못 찾는 것이다. 그래서 그 단체를 한글 말고 한자로 바꾸고도 졸라 뒤져서 겨우 사무실 번호 찾아냄. 아우 진짜 메일링만 보내지말고 홈페이지를 만들라고...


다음/네이버/싸이 오른클릭 봉인을 풀어주는 크롬 전용 스크립트


동해표기 촉구 결의안에 반대하는 1명은 도대체 누구야. 기권은 그렇다 쳐도 반대는 뭥미;


이번 표준어 추가에서 제일 눈에 띄는게 '자장면=짜장면'이지만, 그건 짬뽕을 짜장면보다 더 많이 먹는 나한텐 해당 안되는 이야기.

사실 그거보단 '허접쓰레기'라거나 '걸리적거리다' '끄적거리다' '~길래' 등이 더 눈에 띈다. 아니 이게 그동안 표준어가 아니었다는 거임?;;;

덧-그럼 이제 허접스레기 줄임말이라 생각되는 허접도 표준어


디씨에 소프트웨어 근본을 만드는 방법이 있다는데 과연 디씨에 상주하는 사람들도 그렇게 생각할지는 모르겠다. 그게 합필갤 등 그나마 창조적인 갤러리에 빗대어 설명한 거라면 맞을지도 모르나 그 외의 갤러리(특히 코갤)까지 포함한 디씨라면 그닥 신빙성이...


보고 비판     → 싫으면 보지 말아라

   ↑            ↓

보고 나서 비판해라 ← 보지 않고 비판


저는 구글+ 게임인 비주얼드 블리츠요. 많은 사람들이 동시에 보석을 깨면서 점수를 겨루는 게임인데 자기 친구들 랭킹이 나오거든요. 한 3일 고생해서 결국 1등을 먹었는데 다음 경기 시간이 되니 금방 사라지더라고요. 전세계 1위란건 허망함을 배웠어요.


뭐야 이 쓸데없는 고퀄리티


내가 브라우저로 작업하면서 가장 마음에 안 드는것은 '주소복사' 단축키다.

IE = 메뉴 호출 뒤 T

FF = 메뉴 호출 뒤 A

CR = 메뉴 호출 뒤 E

뭐의 약자인지 짐작도 가지 않을 정도의 차이; 마음같아선 마소랑 모질라랑 구글이랑 3자 원탁회의라도 했으면 하는 심정.







-mazefind (넥홈 / 미투 / 트윗 / 페북 / 구플 / 요즘)


  • Favicon of http://blog.naver.com/timefor88 BlogIcon 하이렌 2011.09.11 00:51

    저놈의 단축키는 수정 방법이 없는지?

  • 토자라 2011.09.12 20:26

    추석 잘보내셨습니까?... 개인적으로 1년전 추석에 비해서 무거운 마음을 가지고
    용돈을 받았습니다. 내년이면 성인이니. 초딩같은 아이들에게 돈을 줘야한다니.

    다만. 위에 일본의원들이 김을 사간 이유는 저도 이해갑니다. 이유는 일본에
    김값이 비싸기 때문입니다. 우리가 상상하던것보다 훨씬요.

    • Favicon of https://maplestory.pe.kr BlogIcon mazefind 2011.09.12 20:50 신고

      보통 그런건 돈 버는 순간부터 주던데.

    • 토자라 2011.09.13 12:11

      돈.. 돈버는 순간? 그럼 알바뛰어서 번 쥐꼬리만한 돈이라도 몇만원씩 준단 말입니까?;;

    • Favicon of https://maplestory.pe.kr BlogIcon mazefind 2011.09.14 09:47 신고

      얼마를 주냐는 문제는 얼마를 버냐에 따라 달라지겠죠.
      주는 시기에 대해서라면, 우리 집에서는 그렇게 하고 있습니다. 이것도 집마다 다르니까 뭐[...]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