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상단 공지사항]
자잘하게 건드렸습니다. 맞춤엔진과 광고 위주로...

Ctrl+V life 2007. 8. 16. 21:17

선지름

제 컴퓨터는 이제 4년째. 256mb라는 요즘 시대에 전혀 맞지 않는 컴퓨터입니다.

다른건 다 둘째 치고, directX 사용게임시 알트탭을 하면 한번 오가는데 3분

 

...이뭐병.

 

그러던 도중,

오늘 컴퓨터의 사용에 걷잡을수 없는 한계를 느껴서

2달동안 3번째 XP를 재설치하면서 다짐했습니다.

 

 

'지르자'

 

 

그래서,

 

 

컴퓨터를 질렀습니다.

조립은 싫어해서[왜? 라고 물으면 할 말은 없고] HP꺼를 하이마트에서 샀습니다.

대략 120만에 스피커와 1GB메모리가 덤.

 

 

그것만으로는 지름인데

제목은 先지름이죠.

 

그 先이란건

 

 

 

 

 

이번 가이드북 원고료의 95%

(5%는 왔다갔다할 차비 등등으로 빠진거고)

 

 

 

인내심을 한계를 견디지 못하고

저는 패배했습니다.

 절망일기 끝.

 

PS-지금 쓰고 있는 이 컴퓨터는 데이터 옮기고 차후 맞고 전용으로 재탄생할 예정[......]

 

 

.

.

.

 

아, 할 말을 깜빡했어. 이런-_-;;;

하드 옮기는 삽질과 무려 3개의 원고를 해치워야 하는 관계로

21일까지 잠수탈께요.

온라인 활동을 안한다는 건 아니고

(혼텔 격파때도 기사 쓸거 다 쓰면서 원고질하잖아오;)

약간은 뜸해집니다. 업데이트에 차질이 있다거나.

 

메모-알투비트 오리지널 음악 구해보기.

comments powered by Disqus